학부안내 연극영화학부 연극연기전공

연극연기전공

밑마닥에서中 페페르대사

관리자님 | 2015.01.30 15:16 | 조회 1029

밑바닥에서- 페페르

 

도둑질은 그만 두겠다고 벌써부터 말했잖아! 맹세해! 난 한번 한 말은

 

지키는 놈이야. 이래 뵈도 글자 나부랭이나 배웠으니까. 이제부터 일을

 

할 거야. 저 영감님은 자원이라도 해서 시베리아로 가라는데. 어때,

 

같이 안갈 거야? 너는 내가 이런 생활을 좋아하는 줄 알지만, 천만에.

 

난 똑똑히 알고 있어. 세상에는 나보다 더 큰 도둑질을 하면서 호의

 

호식하는 놈이 얼마나 많은데! 하지만 그건 아무 소용없어. 후회도 안

 

해. 양심? 흥, 양심 같은 건 믿을 수도 없어. 다만 한가지 곰곰이 생각

 

하고 있는 게 있어. 좀 더 나은 생활을 해야해. 나 자신을 존중할 수있

 

는 그런 생활을 하고 싶단 말이야. 난 어릴 때부터 도둑질을 해왔어.

 

모두들 날보고 “이놈아, 이도둑놈의 새끼!”라고 했지. 그래서 난 “그

 

래? 그럼 정말 도둑놈이 돼 주지”. 그랬어. 이렇게 처음 도둑질을 시작

 

했고, 지금 이 모양 이 꼴이 됐단 말야. 그게 이 세상에 대한 발악이고

 

반항이었어. 세상이 미웠어! 돌아버리겠다구. 어느 놈 하나 날 도둑놈

 

아닌 다른 이름으로 불러주지 않는 세상! 그래서 난 도둑이 되고 말

 

았지. 넌 내 진짜 이름을 불러줄 거지?

twitter facebook google+
265
29개 (1/2페이지)
번호
제목
글쓴이
조회